서초구민신문 PDF  |  관리자

게시물 486건
   
조은희 서초구청장 후보 국공립어린이집 추가확충 게획 발표
글쓴이 : 최고관리자 날짜 : 2018-06-06 (수) 09:44 조회 : 347

조은희 구청장 후보의 별명은 국공립 어린이집 제조기. 민선6기 취임 당시 서초구 국공립 어린이집은 32곳에 불과하고, 보육수급률은 25개 자치구 중 최하위권이었다.

조 후보는 민선6기에 한 달에 한개꼴로 2배 이상 증가한 72개로 국공립어린이집을 확충하고, ‘서초보육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전국 최초로 보육기금 80억 원을 조성해서 현재는 130억원이 마련되어서 보육도시 서초의 초석을 놓았다고 밝혔다. 조 후보의 이런 노력을 보면서 어린 자녀를 둔 구민들이 국공립 어린이집 제조기'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조 후보는 국공립어린이집을 원하는 엄마들의 애타는 마음을 잘 알고 있기에 민선7기에도 보육도시 서초를 위한 걸음은 한시라도 멈출수 없다면서 우선적으로 올해 안에 6개의 국공립어린이집을 추가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조 후보는 서초구는 비싼 땅값과 임대료 등으로 다른 지자체에 비해 부지선정 및 매입 등에 어려움이 있었다면서, “발상의 전환을 통해, 공공청사 및 대학교 등 유휴 공간 활용 등 다양한 방법으로 국공립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충해왔다고 말했다.

조 후보는 아파트 내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을 위해 4차례 공청회와 반대 주민들을 수없이 찾아가 설득해 문을 연 반포본동 푸른어린이집’, 서울시 최초 대학교 유휴 강의실을 활용해 지난 2일 개원한 서울교대 사향어린이집’, 공원 내 어린이집 확충을 위해 2015년부터 서울시와 지속적 협의를 거쳐 개원한 도구머리어린이집등은 더 애착이 가는 곳이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국공립어린이집 확충과 함께, 민간·가정 어린이집도 국공립 수준으로 보육의 질을 높여가는 게 필요하기 때문에 민간어린이집 보육의 질 개선을 위해서 서초형 모범어린이집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조 후보는 민선6기에 시행했던, 매월 학부모들에게 어린이집 CCTV 공개, 급식관리 등 가이드라인을 준수한 민간·가정어린이집에게 추가 인센티브를 주는 방식을 통해 올해 안에 50개소 인증을 목표로 한다면서 모든 어린이집에 회계관리사를 파견하는 등 보육교사들이 보육에 더욱 집중할 수 있는 근무환경 조성을 위한 다각적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조은희 후보는 민선7기에도 국가적 과제인 저출산 문제에 대해 기초지자체로서 실질적인 생활밀착형 선도정책들을 펼쳐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넘치는 서초를 만들어 가겠다는 민선6기의 행정 철학이 연속될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seochogu.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