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종합 > 서초구 공약이행평가 5년 연속 ‘최고등급’ 획득

서초구 공약이행평가 5년 연속 ‘최고등급’ 획득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2021 전국기초단체장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 ‘SA(최고등급)’ 부여

다양한 혁신행정 전국표준 선도, 언택트 시대 생활밀착형 소통행정, ‘퍼스트 무버’ 평가받아

공유어린이집, 1인가구지원센터 등 전국 최초 사업 앞다퉈 벤치마킹

서초구(구청장 조은희)가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와 서울신문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2021 전국 기초단체장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에서 5년 연속 최고등급인 ‘SA’를 획득했다.

한국매니페스토평가단이 지난 1월부터 5월까지 전국 기초단체장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평가는 ▲공약 이행완료, ▲공약목표 달성도, ▲주민소통, ▲웹소통, ▲공약 일치도 등 총 5개 분야에 대해 이뤄졌으며, 그 결과를 SA부터 D까지 5개 등급으로 분류했다. 서초구는 민선7기 공약으로 주민들의 니즈와 사회적 이슈를 담은 ▲안전 ▲교통 ▲복지 ▲경제 ▲환경·건강 ▲도시·재생 ▲보육·교육 ▲문화·체육 ▲소통 등 총 9대 분야 50개 사업으로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서초구는 이번 SA등급 획득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전국 표준이 되는 사업’을 선도적으로 이끌었고, 비대면 상황에 맞춘 혁신 행정과 생활밀착형 소통행정이 결실을 이룬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실제 그동안 서초구가 전개한 공약과 아이디어 정책들은 다른 지자체의 벤치마킹 대상이 되고 있다. ▲전국 곳곳에 퍼진 횡단보도 그늘막 ‘서리풀원두막’을 비롯하여 ▲국공립·민간·가정 어린이집 등 각기 다른 보육시설을 결합해 아동 입소대기를 획기적으로 줄인 ‘공유어린이집’, ▲횡단보도 옆을 따라 LED 유도등을 설치하여 야간 교통사고 확률을 크게 줄인 ‘활주로형 횡단보도’, ▲어르신들의 디지털 격차를 줄이기 위해 키오스크 교육 등 스마트기기 활용을 돕는 ‘스마트시니어 정책’, ▲2019년 전국 최초 1인가구지원센터를 개소해 ‘서초형 1인가구 정책’을 추진한 것이 대표적 사례이다.

특히 ‘서초형 공유어린이집’과 ‘서초형 1인가구 정책’은 최근 서울시가 도입해 조직 구성 및 시범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구는 이 같은 노력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운영하는 ‘정부혁신 1번가’ 우수혁신사례에 88건이 등재돼 다른 지자체와 압도적인 격차로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굵직한 도시 인프라 조성도 타 자치단체를 선도하고 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예술 인프라가 결집된 예술의 전당 일대를 전국 최초 음악문화지구 지정 및 40년간 끊겼던 서초대로를 연결한 서리풀 터널을 개통하였으며, 옛 정보사 부지에 문화예술복합타운을 조성하는 등 해묵은 주민 숙원사업들을 해결했다.

이외에도 구는 비대면 시대에 발맞춰 소통 핫라인을 구축하여 주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 다양한 온택트 방식의 소통창구를 운영하고 있으며 조 구청장은 지난 2017년부터 본인의 휴대폰 번호를 공개해 다양한 아이디어와 불편사항 등 주민 목소리에 대해 즉각 반응해왔다. 특히 이번 코로나19 상황에서 쉽고 빠르게 주민들과 소통하는 핫라인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이번 5년 연속 SA등급 획득은 그간 주민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 1500명 서초 동료들과 함께 이뤄낸 결과”라며 “앞으로도 주민생활 정책과 사업들을 꼼꼼히 챙겨 긍정적 변화를 일으키고, 생활행정을 우선하는 ‘민생 퍼스트 펭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