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자원봉사센터, 코로나19 의료진에 ‘착한마스크’ 전달

의료진, 자원봉사자 돕는 “착한 마스크 캠페인” 전개…2만2천장 전달

https://seochov.or.kr/

서초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선별검사소에서 땀을 흘리는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를 대상으로 “착한 마스크” 2만 2천장을 전달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의료진과 자원봉사자에게 전달하는 마스크는 서초구자원봉사센터에서 진행하는 “착한 마스크 캠페인”을 통해 마련했다.

서초구자원봉사센터는 지난해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부족한 방역물품을 나누기 위해 자원봉사 나눔의 일환으로 “착한 마스크 캠페인”을 전개하며 각 기관‧기업‧단체 등으로부터 마스크 등을 기부 받았다.

이를 통해 구는 관내 기업인 ㈜폼웍스로에서 기탁 받은 “착한 마스크” 1만장은 관내 임시선별검사소 의료진 등에 전달했고, 전국재해구호협회에서 기부 받은 “착한 마스크” 1만 2천장은 관내 요양시설 등 14개 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지역 주민들에게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서초구자원봉사센터는 자원봉사 나눔 활동 외에도 비대면 봉사활동 ‘서초V쿨키트, 웜키트’, 온라인 플랫폼 ‘서초재능TV’ 운영 등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로 위축된 자원봉사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구 관계자는 “”착한 마스크 캠페인“에 동참해 주시는 따뜻한 손길에서 코로나를 이겨낼 수 있다는 희망을 보았으며, 코로나19로 힘겨워하는 의료진 및 지역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응원의 메시지가 전달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착한 마스크 캠페인” 문의 : 서초구자원봉사센터 02-573-9371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