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나눔걷기’ 코로나19 극복 위한 장학금 전달

코로나로 지친 주민들의 마음 사회공헌으로 보듬어…지역사회에 희망 전해

서초3동(동장 이재진) ‘서초나눔걷기’(회장 구본세)는 8월 7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저소득층 가정 초·중학생들을 위한 희망 장학금 전달식을 서초3동 주민센터 3층 회의실에서 가졌다.

‘희망 장학금’ 사업은 서초나눔걷기 회원들이 모금한 작은 정성으로 서초구 저소득 학생들에게 장학금으로 기부하기 위해 기획됐다. 전달식은 2018년부터 시작하여 올해 세 번째다. 수혜 학생이 함께한 전달식에는 구본세 회장과 한혜지 수석부회장, 이재진 서초3동장과 직원 등이 함께했다.

구본세 회장은 “이번 희망나눔 장학금 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가정에게 작지만 실질적인 지원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 가정 아동과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함께한 한혜지 수석부회장도 “‘서초나눔걷기’는 주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구성된 단체다. 코로나로 주민들의 건강이 위협받고 우리사회가 어려울 때 서초나눔걷기는 이웃의 마음 건강을 찾도록 노력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서초나눔걷기는 소외 이웃의 마음을 보듬도록 회원들이 노력할 것이다”고 했다.

이재진 동장은 “주민들게 희망을 전해주신 서초나눔걷기 회원들께 감사드린다. 주민센터는 서초3동이 가장 따뜻하고 온정이 넘치는 지역사회가 되도록 행적적 지원을 이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장학금으로 지역사회에 희망을 전한 ‘서초나눔걷기’는 ‘서초3동 함께하는 둘레길 연맹’, ‘서초 건강걷기 연맹’, ‘서초 희망25 사회공헌 연맹’ 회원들이 설립한 단체로 80여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구본세 회장은 “이들 단체는 구민 건강 증진을 위한 것으로, 우리가 지향해야 힐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