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장맛비 그친 사이 하천 복구

서초구(구청장 조은희)가  8월 10일 오전 장맛비가 잠시 그친 사이 하천(양재천·여의천) 청소·복구에 나섰다. 금일 하천 복구 작업은 본격적으로 비가 다시 오기 시작할 때까지 진행하며 추후에 비가 그치면 다시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작업은 △산책로·자전거도로, 주민 휴식공간 물청소 △하천 주변 시설 협착물 제거 △쓰러진 수목 및 산책로 유출 토사 제거 △공중 화장실 방역, 오물 수거 등으로 구성됐다.

구는 하천 복구를 위해 공무원, 기간제 근로자 등 총 80명을 투입했으며 물차, 바브켓, 포크레인, 덤프트럭, 양수기 등 중장비를 동원했다. 구는 비상해제 시까지 하천 순찰단을 운영하여 산책로를 출입 통제할 예정이며 지속적으로 파손 시설물을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