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1동 추석맞이 ‘온정을 나누는 보따리’ 전달

중앙노인종합복지관·주민 협업해 저소득 어르신 위한 선물 마련

“따뜻한 마음, 고운 손길, 사랑의 보따리를 드립니다” 서초1동(동장 김영선)이 9월 6일 추석을 앞두고 서초1동 주민센터에서 “온정을 나누는 보따리 드림” 행사를 진행했다.

‘온누리(온정을 나누는 보따리 드림)’로 이름 지은 이날 행사는 명절이 되어도 외롭게 지내는 어르신들에게 사랑을 담은 명절 선물로 넉넉하고 풍성한 한가위를 전하기 위해 마련했다.

함께 살아가는 서초1동을 위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비롯해 주민자치위원, 통장협의회 등 직능단체 위원은 물론 서초구립 중앙노인종합복지관 직원 등 30여명이 동참했다.

이동윤 주민자치위원장(오른쪽)과 김영선 동장이 성품을 전달하고 있다.

‘온누리’에는 사과, 배 등 과일과 찹쌀유과, 식혜, 김, 호두 등 명절식품에 대상이 어르신인 점을 고려해 유동식인 영양죽과 미숫가루도 넣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늦더위에도 불구하고 짧은 시간에 많은 주민들이 함께해 훈훈함을 더했다.

정성을 담은 ‘온누리’는 관내 저소득어르신 80가정에 전달됐다. 주민들을 격려하기 위해 함께한 이동윤 주민자치위원장은 “이웃의 어려움을 나누며 십시일반으로 희망이 가득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것이 진정한 주민자치라고 생각한다. 주민들의 마음이 소외된 이웃들이 살아가는데 용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영선 동장은 “온누리 사업에 참여한 모든 주민께 감사드린다. 외롭게 지내시는 어르신들이 조금이라도 행복을 느꼈으면 좋겠다. 주민과 지역자원을 연계한 서비스 지원을 더욱 활성화하여 행복한 지역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온누리’는 온천지의 순수한 우리말이기도 하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