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의정을 말하다”…서초·강남·송파구의회 정기 간담회 개최

‘의회고(go)’, ‘서초자치법규연구회’ 등 서초의정 높은 관심…벤치마킹 위한 질문 이어져

서초구의회(의장 안종숙)와 강남구의회(의장 이관수), 송파구의회(의장 이성자) 의원들이 7월 26일 서초구의회 제1위원회실에서 정기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지난 3월 서초·강남·송파구의회가 체결한 ‘지방자치 균형발전과 행복한 지역공동체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에 따른 첫 모임이다.

“함께 의정을 말하다”를 주제로 열린 이날 간담회에서는 서초구의 주요사업 성과와 주요 정책에 대한 소개와 함께 주요 사업의 공유를 위한 질의와 토론이 진행됐다.

특히 이날 강남구의회와 송파구의회 의원들은 서초구의회가 서울 자치구의회 최초로 운영하기 시작한 생활현장 민원상담실 ‘의회고(go)’와 서초구 특성에 맞는 자치법규에 대해 연구하고 토론하는 ‘서초자치법규연구회’ 운영, 의장단 업무추진비를 절약하여 진행했던 사랑의 떡국나누기 등 세 번에 걸쳐 진행된 ‘자원봉사’에 대해 관심을 표명하고 벤치마킹을 위한 질문을 이어갔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의원들은 “그동안 인접해 있어도 실질적인 교류가 전무했던 강남3구가 한 자리에 모여 구민복지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했다는데서 의미를 두고 있다”고 밝히면서 “다양한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기회가 되었다. 전국 지방의정을 선도하고 있는 서초, 강남, 송파구의회가 뜻을 모은 만큼 지방자치의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간담회로 아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간담회를 주관한 안종숙 의장은 “의회는 구민에 의해 선출되고, 구민을 대표하는 의원이 ‘구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 ‘정책을 꼼꼼히 살펴보는 일’을 하는 것인 만큼 ‘현장’과 ‘소통’보다 중요한 것도 없을 것이다”면서 “지방의회가 서로 교류하며 지역현안사업을 해결하기 위해 지혜를 모으고, 모범사례를 공유해야 지방자치가 발전한다. 앞으로도 더 나은 의정활동을 펼치기 위해 서로 협력하는 자리를 꾸준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안종숙 서초구의회 의장을 비롯해 이관수 강남구의회 의장, 이성자 송파구의회 의장과 각 구의회 의장단이 참석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