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서초지부 전쟁음식 재현 안보전시회 개최

“나라를 위한 희생과 헌신, 평화와 번영으로 보답하겠습니다.”

한국자유총연맹 서초지부(회장 이종환)는 6.25전쟁 69주년을 맞아 6월 25일 강남역 일대에서 ‘6.25 전쟁음식 재현 무료시식회’를 개최했다.

안보사진 전시회를 겸해 열린 이날 행사는 민족의 비극인 6.25전쟁의 참상을 돌아보고 평화와 번영으로 희생정신에 보답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마련했다.

 

행사에는 이종환 자유총연맹 서초지부 회장을 비롯해 임원과 회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또 이 자리에는 외국인과 시민, 청소년 등 2000여 명이 찾아 높은 관심을 보였다.

한국자유총연맹 서초지부는 이날 전쟁터에서 허기진 배를 채웠던 보리주먹밥과 삶은 감자, 삶은 고구마, 미숫가루, 쑥떡 등 전쟁음식을 전시하고 시식회를 통해 당시 우리 민족이 겪었던 고통을 알렸다.

이종환 회장은 행사에 앞서 “전쟁음식은 먹거리가 풍요로운 현대에 비해 보잘 것 없지만 전쟁세대는 당시의 추억을 떠올리고 전후세대에게는 전쟁의 참혹함을 알릴 수 있는 기회”라면서 “전쟁으로 많은 희생을 치룬 만큼 평화의 소중함을 기억하고 한반도의 평화 정착을 위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환 회장은 또 “이번 행사는 젊은 세대들이 전쟁을 단편적으로나마 체험하고 당시 부모님들이 겪었던 고통을 느끼도록 하기 위해 대한민국에서 가장 많은 시민이 통행하는 강남역에서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히고 “굳건한 안보태세로 대한민국의 번영을 이루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이른 더위에도 자유총연맹 서초지부 여성회원들은 69년전 당시 어머니들이 전장을 향하는 남편과 자식들이 살아 돌아올 것을 염원하는 마음을 담아 먹거리를 만들 듯 주먹밥을 쥐고 쑥떡을 빚는 모습을 보여 이를 바라보는 시민들의 마음을 숙연하게 했다. 서초지부는 음식재현 행사 외에도 애국심 고취를 위해 안보사진전시회를 개최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