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운동서초구지회 3.1절 100주년 기념 ‘만세운동 재현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캠페인’

새마을운동서초구지회(지도자회장 윤종희, 부녀회장 문복희)는 2월 28일 3.1절 100주년을 기념해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에서 ‘만세운동 재현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생명·평화·공경운동으로 새로운 문명사회 건설”을 슬로건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새마을지도자 서초구협의회 윤종희 회장과 회원 등 50여명과 서초구새마을부녀회 문복희 회장과 회원 50여명 등 100여명이 참여해 3.1절의 의미를 되새겼다.

행사에 앞서 문복희 부녀회장은 “오늘 태극기 달기캠페인은 100년전 일제의 폭거에 맨몸으로 맞서가며 우리의 정체성을 만방에 알리기 위함이었다”고 강조하고 “대한민국이 있어야 국민이 있고, 새마을운동도 존재한다는 사실을 다시한번 마음에 새겨 애국정신을 새마을정신으로 승화하는데 힘을 보태야 한다”고 말했다.

문 회장은 또 “3.1운동 100년을 맞아 마련한 오늘 캠페인이 대한민국의 과거 100년을 기억하고 현재를 성찰하여 미래를 이끌어갈 역사의식과 원동력을 고취시키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윤종희 회장은 “새마을정신이 지향하는 가치는 100년전 선인들이 3.1운동을 통해 민족과 세계에 알리려던 민족자결주의와 크게 다르지 않다”면서 “새마을정신이 우리 자신의 힘으로 나라를 다시 일으켜 세우고 강한 나라로 발전시켜 후대에게 물려주는 정신운동으로 뿌리내리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캠페인에서 새마을회원들은 시민들에게 태극기를 전달하며 나라사랑 정신을 다시한번 되새겨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 남기기


Top